보이스피싱 예방 대천신협 유수현 씨 모범시민 표창

조미진 기자 | 입력 : 2020/04/07 [13:36]

 

▲  모범시민 표창(왼쪽부터 구자홍 대천신협이사장, 유수현 씨, 김동일 보령시장) © 주간보령

 

보령시는 지난 2일 시장실에서 보이스피싱 범죄를 예방한 유수현 씨를 모범시민으로 표창했다고지난 지난 3일 밝혔다.

 

대천신협 대천지점에 근무하고 있는 유수현 씨는 지난달 18일 지점을 내방한 한 고객이 불안한 기색을 보이며 정기예금을 해지하려는 정황을 포착하고 사용처 등을 확인하는 과정에서 보이스피싱으로 의심돼 신속히 112에 신고하여 범죄를 예방했다.

 

또한 유 씨는 친절하고 세심한 배려로 출동한 보령경찰서 경찰관과 함께 추가 피해를 걱정하는 고객을 안정시키며 직원으로서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였다.

 

유수현 씨는 시민의 한 사람으로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한 것 뿐이라며 만약 다시 유사한 일이 발생한다고 해도 고객의 상태를 유심히 살펴보고 똑같이 행동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일 시장은 보이스피싱은 누구나 대비하고 있지만 막상 상황이 벌어지면 선뜻 대응하기가 쉽지 않다위기에 처한 시민의 재산을 보호해 준 용기있는 행동이 시민들에게 큰 귀감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