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해경, 해양자율방제대 9개소 신규 지정

민간 어촌계와 협력하여 깨끗한 바다를 지킨다

황대식 기자 | 입력 : 2020/11/30 [12:59]

 

▲ 보령해양경찰서 전경   © 주간보령

 

보령해양경찰서(서장 성대훈) 올해 원거리도서지역에서의 해양오염사고 시 신속한 사고대응을 위해 9개 어촌계를 대상으로 해양자율방제대를 신규 선정등록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등록된 해양자율방제대는 섬 지역(장고도, 죽도), 원거리 지역(마량, 송석, 원수, 주교, 궁리, 신리, 어항) 어촌계로 9개소(인원 82, 선박 77)를 추가하여 총 16개소의 총 인원 182, 선박 111척을 해양자율방제대로 운영하게 됐다.

 

보령해양경찰서는 어촌계로 구성된 해양자율방제대에 대해 방제자재를 지원하고, 해양자율방제대는 인력과 선박을 활용해 관할 항포구와 해안에 오염물질이 유입될 경우 자율적으로 방제작업과 해양쓰레기 수거 등 깨끗한 바다를 만들기 위해 활동할 예정이다.

 

성대훈 서장은 보령해양경찰서는 방제총괄기관으로써 해양자율방제대의 지속적인 교육훈련을 통해 어민 스스로가 항포구를 지킬 수 있도록 민간 방제세력 역량 강화에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