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 투병 소방관에게 희망 전달

도 소방본부, 메트라이프생명 사회공헌재단으로부터 치료비 1000만원 기탁받아

김봉권 기자 | 입력 : 2024/02/26 [19:01]

 


충남소방본부는 메트라이프생명 사회공헌재단
(이하 재단)으로부터 암 투병 소방공무원을 위한 치료비 1000만원을 전달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전달식은 이날 도청에서 권혁민 소방본부장과 문경아 메트라이프생명 천안아산지점장을 비롯해 소방 관계자, 재단 관계자 등 5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기탁금은 사단법인 소방가족희망나눔을 통해 암 투병 중인 도 소방공무원 5명에게 200만원씩 전달할 예정이다.
 
재단은 미니보험 가입 1건당 1만원의 기부금을 적립하는 미니보험 기부 캠페인을 통해 2021년부터 경북, 전북, 경남, 충북, 대전 등 총 35명의 암 투병 소방공무원들에게 치료비를 지원한 바 있다.
 
권혁민 소방본부장은 힘들게 투병 중인 소방공무원을 향한 따뜻한 관심에 감사드린다투병 중인 직원들도 힘을 내 하루빨리 완쾌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경아 지점장은 힘든 질병과 싸우고 있는 소방관들의 치료에 조금이나마 도움과 희망이 되길 바란다밤낮 없이 도민의 안전을 위해 노력한 소방관들이 용기를 잃지 않도록 언제나 함께 하겠다고 응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