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여름 밤의‘金’, 보령석탄박물관 국보순회전 개막

황대식 기자 | 입력 : 2024/06/10 [15:51]


보령석탄박물관이 금년도 <국보순회전: 모두의 곁으로> 개최지로 선정되어 65일 성황리에 개막식을 마쳤다. 국보순회전은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주최한 전시로, 보령석탄박물관은 국립부여박물관과 공동 주관하여 공연과 전시를 준비했다.

 

본 순회전시는 지역 간 문화 격차 해소를 위하여 추진되는 사업으로 보령석탄박물관에서는 6월부터 8월 말까지 신라 금관총 출토 유물인 금관, 금허리띠, 이사지왕 큰칼이 전시된다.

 

또한 머드축제 기간 중 본 전시 연계행사로 720(토요일)에는 석탄박물관 야간개장과 함께 야외에서 진행되는 버블 퍼포먼스를, 727(토요일)에는 어린이 뮤지컬 작품 <책 먹는 여우>를 보령시 청소년수련관 강당에서 볼 수 있다. 참여 방법은 보령시 및 시설관리공단 누리집을 통해 별도 공지할 예정이다.

 

보령석탄박물관을 관리·운영하고 있는 보령시시설관리공단 김호원 이사장은 지역에서 무료로 국보 전시를 진행하며 머드축제기간에도 다양한 연계행사를 준비하는 만큼, 지역민과 관광객의 많은 관람과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