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창동정수장 개량공사 준공으로 수돗물 생산

보령시, 창동정수장 개량공사 완료 '시민'이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수돗물 공급

황대식 기자 | 입력 : 2024/06/15 [18:21]

  창동정수장 위성도 © 주간보령


보령시는 창동정수장 개량공사를 완료하고 시민이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건강한 수돗물을 공급한다고 밝혔다.

 

시는 상수도 보급률 확대와 깨끗하고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을 위해 20181월부터 창동정수장 개량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202312월 시운행을 시작으로 20246월 준공 됨에 따라 보령시민 약 26667명에게 안전 수돗물을 공급한다.

창동정수장 개량사업은 국비 165억 원과 시비 164억 원 등 총사업비 329억 원을 투입해정수용량 13,000/착수정 2혼화응집침전지 4급속여과지 4정수지 2슬러지처리시설 2농축조 2지 등 상수도 정수 시설물을 전면 개량하는 사업으로 지난 611일 공사를 완료하였다.

이번 사업으로 1992년 건설된 창동정수장의 기존 노후시설의 전면 개량과 현대화 설비 도입 등을 통해 정수능력이 1일 최대 13000톤으로 향상됐다.

아울러 원수 특성 및 장래수질 악화에대비한 정수 수질의 안정성이 확보되어 주거생활환경과 보건위생 개선 등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게 됐다.

김동일 시장은이번 창동정수장 개량공사 준공으로 보령시민들에게 성주산의 정기가 스며든 맑고 깨끗한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며앞으로도 주민들의 건강과 삶의 질 개선을 위해 지속적으로 상수도 시설을 관리하고 발전시켜 나가겠습니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