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충청남도 행복농촌만들기콘테스트” 우수상 수상 쾌거

남포면 제석2리 미친서각마을, 박인숙 오천면 오감센터 사무장

황대식 기자 | 입력 : 2024/06/21 [12:50]

 

 

 

 

보령시는 20일 진행된‘2024년 충청남도 행복마을 만들기 콘테스트에서 마을만들기 분야에남포면 제석2리 미친서각마을이 우수상,우수주민 분야에 오천면오감셈터 박인숙 사무장도 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이번 콘테스트는 주민과 지자체가 지역발전과 주민 삶의 개선을 위한 마을 간 선의의 경쟁을 펼쳐 농촌 공동체 활성화를 도모하는 행사로, 충남 10개 시군 16개 농촌마을이 참여했다.

 

남포면 제석2리는 서각을 기반으로 한 갈등 극복과 공동체 활성화 과정을 보여줬으며, 서각 기반의 문화체험관광마을로 도약하는 미친 서각 마을의 비전을 발표하여 마을만들기 분야에서 우수상을 받았다.

 

박인숙 오천면 오감 센터 사무장은 오천면 특색을 살린 오감 센터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마을 카페(예그리나) 및 오감 장터 운영 등 마을 수익사업 성장에 큰 역할을 맡아왔으며, 오감 센터 활동가로서의 활동 사례를 발표하여 우수주민 분야에서 우수상을 받았다.

 

최영열 새마을공동체과장은 "이번 콘테스트 수상 성과는 마을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노력해 얻은 값진 결과"라며 "앞으로도 주민이 주도하는 특색있고 살기 좋은 행복한 농촌 마을이 되도록 적극적으로 뒷받침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