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들과 U-20 남자 축구대표팀 우승 기원

오는 15일 저녁 10시부터 다음날 새벽 3시까지 동대동 한내로터리 광장에서 거리 응원전

김봉권 기자 | 입력 : 2019/06/13 [17:10]

 


보령시는
FIFA 주관 대회 사상 첫 결승에 진출한 U-20 대한민국 대표팀의 우승을 기원하기 위해 오는 15일 저녁 10시부터 다음날 새벽 3시까지 동대동 한내로터리 광장에서 거리 응원전을 펼친다.

 

 

 

이번 응원전은 한국 남자축구의 사상 첫 월드컵 결승 진출을 시민과 함께 축하하고, 응원을 통해 우승에 대한 염원을 담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는 저녁 10시부터 스크린 응원 영상 방영, 저녁 12시에는 전문 MC를 통한 레크리에이션과 치어리더 댄스 등 우승기원 축하공연, 16일 새벽 1시부터는 대형스크린을 통한 결승 생중계 및 응원으로 진행된다.

 

 

 

김동일 시장은 대한민국 축구 역사에 한 획을 그은 우리 건아들을 시민과 함께 응원하면서, 응원을 위해 소비되는 야식 등의 이용 증가로 지역경제 활성화도 도모하기 위해 마련하게 됐다, “이번 거리 응원에 가족과 친구, 지인들이 함께 하셔서 역사에 한 획을 그을 순간을 다 같이 즐겨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